성균관대학교

성균관대학교

성대뉴스

'2022 자랑스러운 성균언론인상' 28일 시상식 개최 2022.11.24
  • 대외협력.홍보팀
  • 조회수 : 828
게시글 내용

'2022 자랑스러운 성균언론인상' 28일 시상식 개최

- 노석철(국민일보 편집국장), 정운갑(MBN 논설실장), 박병석(전 국회의장), 유영인(㈜한화 지원부문 사장)


성균관대 출신 언론인 모임 성균언론인회(성언회·회장 이종환)는 '2022 자랑스러운 성균언론인상' 언론 부문에 노석철 국민일보 편집국장과 정운갑 MBN 논설실장을, 대외 부문에 박병석 전 국회의장과 유영인 ㈜한화 지원부문 사장을 각각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시상식은 오는 11월 28일(월) 오후 7시 성균관대학교 600주년기념관 조병두홀에서 열리는 '2022 성언회 정기총회 및 송년의 밤'에 있을 예정이다.


<2022 자랑스러운 성균언론인상 수상자>

▲ 왼쪽부터 노석철 국민일보 편집국장, 정운갑 MBN 논설실장, 박병석 전 국회의장, 유영인 ㈜한화 지원부문 사장


성언회는 "노석철 국민일보 편집국장과 정운갑 MBN 논설실장은 언론 발전에 기여한 바가 크고, 박병석 전 국회의장과 유영인 ㈜한화 지원부문 사장은 모교 발전과 경제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성균언론인상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노석철 편집국장은 1995년 국민일보에 입사해 사건팀장, 법조팀장에 이어 국회반장까지 주요 취재팀장을 역임했다. 이후 사회부장, 체육부장, 산업부장, 베이징 특파원 등 편집국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친 뒤 2021년 9월부터 국민일보 편집국장으로 재직 중이다.


정운갑 MBN 논설실장은 1991년 언론사에 입사해 MBN 정치부장, 산업증권부장, 시사기획부장, 수석논설위원 등을 역임했고 ‘정운갑의 집중분석’ 등 20여 년간 시사 뉴스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한국의 ‘뉴스와이드 프로그램’을 개척한 공로 등으로 2010년 한국방송기자상 앵커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미클럽 임원으로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및 관훈클럽 임원 등을 역임했다. 현재는 MBN 논설실장으로 시사스페셜(집중분석) 프로그램 앵커로 활약하고 있다.


박병석 전 국회의장은 1975년 중앙일보에 입사하여 홍콩 특파원, 편집부국장 겸 경제부장을 역임하며 24년간 기자로 근무하였다. 이후 정계에 입문하여 서울시 정무부시장, 민주당 대변인을 거쳐 16대 국회부터 21대까지 6선 국회의원으로 활동 중이며 21대 전반기 국회의장으로 국회를 이끌었다.


유영인 사장은 1986년 한양화학(현 한화솔루션)에 입사해 자금, 회계 등 재경파트에서 경력을 쌓은 후, 2009년부터 CFO를 역임하였다. 이후 한화건설에서 재무실 전무, 부사장으로 근무하였으며, 성과와 역량을 인정받아 현재 ㈜한화 지원부문 사장으로 재직 중이다.


성언회는 중앙 일간지 30여 개 사와 10개 방송사, 통신사 등에 근무하고 있는 성균관대 출신 언론인들의 모임이다. 지난 1995년 창립됐으며 약 500명이 현역으로 활약하고 있다.

이전글 성균나노과학기술원(SAINT), ▼제1회 한일 과학기술혁신포럼 개최
다음글 인재교육원, 글로벌 코스메틱 차세대 리더 과정 2기 수료식 진행
  • 상기 콘텐츠 담당
  • 대외협력.홍보팀 ( 02-760-114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