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균관대학교

성균관대학교

성대뉴스

영상학과 안상혁 교수, <불안은 감각을 잠식한다> 출간 2020.10.13
  • 전략기획홍보팀
  • 조회수 : 430
게시글 내용

영상학과 안상혁 교수,
<불안은 감각을 잠식한다> 출간

   

[그림1] 영상학과 안상혁 교수


영상학과 안상혁 교수는 대중문화 관점에서 불안을 분석한 <불안은 감각을 잠식한다>(성균관대학교 출판사 ‘사람의 무늬’)를 출간했다고 밝혔다.


안상혁 교수는 영화, 드라마 그리고 음악 등 현대 대중문화가 응집된 엔터테인먼트 영역의 놀라운 부상에 주목하며, “과거 주류사회 바깥의 직종으로 천대받았던 엔터테인먼트 영역이 감각과 감성의 직접성을 전면에 내세우는 문화의 시대에서는 최고로 선망 받는 분야가 되었다”고 말한다.


안상혁 교수는 이런 현상을 플라톤 이후 지속되어온 감성과 이성 사이의 가치판단 기준이 뒤집힌 것으로 보았으며, 과거의 철학에서 상상적 관념들이 이성적 변용을 가로막고 있다고 규정한 생각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말한다. 그리고 이러한 상상적 관념과 이성적 변용 사이에 ‘불안’이 있다고 보았다. 


이에 안상혁 교수는 불안이 현대 대중문화를 탐구하는 중요한 단초로 보고, 불안이라는 의미를 개척한 키에르케고어의 사상을 재해석하여 대중문화 관점에서 불안을 분석해 책으로 펴냈다.


안상혁 교수의 주요 저서로는 『중국 6세대 영화, 삶의 본질을 말하다』(2008), 『불안, 키에르케고어의 실험적 심리학』(2015), 『불안은 감각을 잠식한다』(2020) 등이 있다.


[그림2] <불안은 감각을 잠식한다> (성균관대학교 출판사 ‘사람의 무늬’)

이전글 정보통신대학, IoT 시스템반도체 융복합인력양성센터(ISRC) 산학연 교류회 및 개소식 개최
다음글 성균관대학교, ‘2020년 산업기술거점센터’ 최종 선정
  • 상기 콘텐츠 담당
  • 전략기획.홍보팀 ( 02-760-115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