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udent Challenge

블루오션 창업분야 사회적 기업 상담소 창업

김연웅 학우

블루오션 창업분야 사회적 기업 상담소 차려 더 나은 상담을 더 많은 사람에게 제공


김연웅(심리 14)학우 상담소 창업


상담 분야의 구조적, 비용적 문제로 상담이 필요한 사람에게 적절한 전문가가 제대로 매칭되지 않고 있다. 이러한 문제를 비롯하여 상담 문화 확산과 상담 시장 개혁이라는 목표를 향해 달려가는 기업이 있다. 바로 “Woong Inc” 이다. 이 사회적 기업을 이끌어가는 창업주는 김연웅(심리 14) 학생이다.


김연웅 학생이 창업한 Woong Inc의 주요 프로젝트는 “웅이의 상담소”이다. 심리와 상담에 더 많은 사람들이 정보를 얻고 도움을 받았으면 하는 마음에서 시작했다. 이 프로젝트는 크게 페이스북 페이지와 작은 방 프로젝트로 구성되어 있다. 페이스북 페이지에 유용한 심리학적 지식과 정보들을 카드 뉴스 형식으로 정리하여 포스팅 하고 있다. 이를 통해 심리와 상담에 대해 알려진 잘못된 편견들을 교정하고 올바른 상담 문화를 확산하는 활동에 전념하고 있다. 작은방 프로젝트는 교외 상담센터나 병원에 가는 것이 부담스러운 내담자들을 위해 심리학과 학생들로 이루어진 비전문가들이 작은방에서 상담을 진행하는 것이다.


모두의 이야기를 듣겠다는 포부를 가지고 교내(경영관 지하 1층 원형극장 앞)에 설치된 작은방에서 진행하는 프로젝트이다. 누구나 쉬어가고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놓을 수 있는 '작은 공간'이 되려고 한다. 그들은 상담 전문가가 아니지만 그저 들어주는 것만으로도 큰 힘이 돼주고 있다. 작은 방은 경영관 지하 1층 원형극장 앞에서 항시 개방한다.


김연웅 학생이 창업한 계기는 고교시절 우연히 받은 상담 때문이다. 대학 진학도 우리 대학 심리학과로 결정했다. 전공 공부를 하고 교수와 이야기를 나누며 상담시장이 폐쇄적이라는 것을 알았다. 구조적 모순, 고비용과 홍보가 없어 상담 분야가 개혁 없이는 죽어갈 수 있다는 것을 느꼈다. 상담자와 내담자가 서로 필요하지만 서로 만나지 못하는 상황을 해결하기 위한 서비스들을 시작했다. 내년쯤에는 사회적 기업으로 본격적으로 사업화 시킬 할 생각이다.


"요즘 취업이 어렵다 보니까 깊은 고민 없이 창업으로 흘러오는 분들을 많이 봤어요. 이런 경우 대부분 얼마 못 가고 지쳐서 떠나시더라고요. 단순히 아이템 하나 잡고 시작하기보다 깊은 고민과 세세한 검증을 통해 구체적인 계획을 세워야 해요.“ 그는 창업과 사업이 자신의 마음처럼 되는 것이 아니라고 말하며 꼼꼼하게 준비하라고 말했다. 외부지원도 많으니 그런 것을 알아보는 것도 부지런히 찾아보라고 조언했다.


그는 사업을 계속할 생각이며 개인적으로 성공하면 사회적으로 꼭 필요한 사람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크게는 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변화를 이끌어 역사에 이름을 남기겠다고 말을 맺었다.

COPYRIGHT ⓒ 2017 SUNGKYUNKWAN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